Skip to content

Omniscient in Imagining New Eurasia Exhibition

Omniscient, 2015, 101.6cm x 304.8cm (40x120in), monolithic photographic image is being exhibited in the Here There and Everywhere Exhibition as part of the Imagining New Eurasia project at the Asia Culture Center in Gwanju, South Korea.

rwolfe_omniscient

Oslo, Norway 오슬로, 노르웨이
OMNISCIENT
전지(全知)
Rachel Wolfe 레이첼 볼프
The wisdom of water is the emergence of the emotional body in social practice. Water, according to the Chinese theory of five elements, serves as a symbol and material pathway to the movement and expression of emotions. Water, as symbol and material pathway for energy, is viewed in the new society as sacred to the human experience. The water is to be protected, cherished, and shared amongst people to create a more humane society.
물의 지혜는 사회적인 삶에서 분출되는 감정과도 같다. 고대 중국에서 말하는 5대 원소 중의 하나인 물은 움직임과 감정 표현의 상징이자 도구다. 과거 깨끗한 물 관리에 소홀했던 때와 달리 새로운 세계에서는 물을 소중히 여긴다. 새로운 사회에서 물은 에너지로 통하는 길이자 에너지의 상징이다. 이것은 성스러운 인간 경험이다. 그러므로 더욱 인간적인 사회를 구현하기 위해 물을 보호하고 소중히 다루어 모든 이가 공유해야 마땅하다. 물을 아끼고 존중하는 것은 곧 우리 인간 사회를 구성하는 감정을 아끼고 존중한다는 뜻이다.

Exhibition Imagining New Eurasia

 

Be First to Comment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